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뉴스

오투오빌 ”아파트 공급량 부족에 신축빌라 거래도 증가”

정부 규제로 급등하던 집값이 하락세로 접어들며 안정세에 진입하면서 기존 주택과 분양시장이 극과극 양상을 띠고 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주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송파, 강동, 강남 등의 재건축 단지를 중심으로 0.05% 하락해 8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정부의 대출규제와 보유세 강화 등을 총망라한 9.13대책으로 상승세가 꺾이면서 업계 안팎에선 당분간 매도, 매수자들의 눈치보기로 지금과 같은 분위기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반면 분양시장은 달아오르고 있는 상황이다. 단기간 급등한 집값의 가격 부담이 여전해 내집마련 1순위로 분양시장을 두드릴 수밖에 없는데다, 대출규제까지 겹치면서 매수세에 동참하기 쉽지 않아졌기 때문이다. 
 
이 가운데 신축빌라 정보제공 ‘오투오빌’은 새 아파트 선호현상과 공급부족의 인식이 강한 서울 지역에서 아파트뿐만 아니라 신축빌라 거래량 또한 늘고 있다고 밝혔다.
 
오투오빌 관계자는 “정부의 부동산 규제가 고가 아파트에 초점이 맞춰져 있고 대출 규제에 따른 자금 확보가 어려워지면서 비교적 가격이 저렴하고 규제가 적은 신축빌라를 분양하려는 수요자가 늘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오투오빌’은 정부 규제가 집중된 서울 지역을 포함한 경기도, 인천 등 수도권과 전국 신축빌라의 시세정보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곳의 모든 시세는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부동산 시세정보 플랫폼 ‘집나와’의 빅그램을 기준으로 한다는 설명이다.
 
집나와 빅그램의 빌라시세정보(1㎡당 기준)에 의하면 강동구 성내동(강동구청역) 빌라전세와 길동(길동역) 구옥빌라는 평균 768만원대, 노원구 월계동(광운대역) 빌라전세와 공릉동(공릉역) 빌라전세는 525만원, 634만원에 전세 거래된다.
 
송파구 삼전동(선촌고분역) 빌라전세와 가락동(가락시장역) 빌라전세는 825만원, 652만원대이며 성북구 종암동(고려대역) 신축빌라는 614만원대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성북구 중 상월곡동 일대는 구옥빌라 매매가가 528만원대에 책정돼 있다.
 
광진구 구옥빌라 중 군자동(군자역) 빌라전세와 화양동(건대입구역) 빌라전세는 664만원, 413만원에 전세 거래되며, 중랑구 면목동(시가정역) 빌라전세와 망우동(망우역) 빌라전세는 699만원, 640만원대에 구옥빌라 전세 거래가 진행중이다.
 
경기도 성남시 금광동(단대오거리역) 빌라전세와 상대원동(남한산성입구역) 빌라전세는 415만원, 446만원대에 거래되며 고양시 행신동(행신역) 빌라전세와 토당동(능곡역) 빌라전세는 291만원, 252만원대이다. 
 
구리시에서는 교문동(구리역) 일대의 구옥빌라 전세가가 448만원대, 토평동의 신축빌라 분양가가 516만원대의 시세를 형성하고 있으며, 의정부시 의정부동(의정부역)빌라전세와 용현동(탑석역) 빌라전세가 413만원, 150만원대에 거래된다.
 
부천시 범박동에서도 신축빌라가 367만원대에 분양 진행중이며 송내동(송내역) 일대의 구옥빌라가 167만원대에 전세 거래되고 있다. 남양주시 호평동(평내호평역) 빌라전세와 퇴계원면(퇴계원역) 구옥빌라 전세가는 292만원, 345만원대로 책정됐다.
 
마지막으로 인천시는 부평구 십정동(부평삼거리역) 일대의 구옥빌라가 244만원대에 전세 거래되며, 삼산동(갈산동)는 313만원대에 구옥빌라 매매가 이뤄지고 있다. 주안동(효성역)과 도화동(도화역)이 위치한 남구 일대는 구옥빌라 매매가 356만원대, 전세가 211만원대의 시세를 형성하고 있다. 

이승한기자

출처 : 일간스포츠

원문 : 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3280830&cloc=